Skip to content

엠마오 연합감리교회엠마오 연합감리교회

영혼이 건강해 지려면

2017.09.24 09:21

사무실 조회 수:30

이단은 진리를 거부한다기보다는 진리를 선별적으로 받아들인다.

 이단에 속한 사람은 자기가 강조하고 싶은 성경 구절만 취하고 나머지에 대해서는 신경을 끈다. 이것은 ‘이단’이라는 말의 어원과 이단자의 행태에서도 잘 드러난다.

14세기에 어떤 책의 편집에 참여한 한 필경사(筆耕士)는 그 책의 서문에서 독자들에게 이렇게 경고했다.

“조심하십시오. 당신의 애정과 기호에 따라 한 가지는 취하고 다른 것은 버리는 잘못을 범하지 않도록 조심하십시오. 그렇게 하면 이단자가 됩니다. 버리는 것 없이 전부 취하십시오.”

이 옛 필경사는 진리 중에서 마음에 드는 부분은 취하고 나머지는 무시하는 경향이 우리에게 얼마나 강한지를 잘 알았던 것이다. 이런 것이 바로 이단이다.

그분은 우리가 단맛 나는 과자만 먹고 사는 것을 원치 않으신다.

우리가 아는 이단들 거의 전부는 이런 ‘선택과 무시’의 기술을 사용하고 있다. 예를 들어, 지옥이 없다고 주장하는 이단들은 그들의 입장을 지지하는 듯이 보이는 모든 성경 구절들을 강조하고, 영원한 형벌에 대해 언급하는 모든 구절들은 엉뚱한 의미로 교묘히 해석하고 넘어가거나 그 중요성을 축소하는 경향을 보인다.

우리는 이단들에 대해 이야기만 할 것이 아니라 스스로를 깊이 살펴야 한다. 이단으로 흐르는 경향이 단지 이단들의 문제만은 아니기 때문이다. 우리 모두도 본능적으로 이단에 빠지기 쉬운 경향이 있다. 자신이 건전한 교리의 역사적 전통 안에 서 있다고 믿는 우리도 실제 행함에서는 어느 정도 이단이 될 수도 있다.

우리에게 위로와 격려를 주는 구절들에 특별히 주목하거나 우리를 책망하고 경고하는 구절들은 그냥 지나치는 잘못을 무의식적으로 범할 수도 있다. 우리 자신도 모르게 이런 덫에 걸려들 만큼, 이것은 누구나 범하기 쉬운 잘못이다.

예를 들어보자. 어떤 이들은 밑줄을 많이 그어놓은 성경을 즐겨 사용한다. 이런 성경을 살짝 들여다보면 내 주장이 아주 쉽게 이해될 것이다. 이런 성경에는 소유자에게 위로를 주거나 그의 교리적 견해를 지지하는 구절들 거의 전부에 밑줄이 그어져 있는 것을 보게 될 것이기 때문이다. 유감스럽게도, 우리에게는 자신에게 너그러운 구절들을 사랑하고 마음을 불편하게 하는 구절들을 피하는 습관이 있다.

하나님께서 이런 연약하고 편중된 성경 사용을 그분의 인내심의 한계 안에서 참아주시는 것은 틀림없지만, 이것은 본래 그분이 기뻐하시는 일이 아니다. 우리의 하늘 아버지는 우리가 영적으로 성장하고 발전하는 것을 볼 때 기뻐하신다. 그분은 우리가 단맛 나는 과자만 먹고 사는 것을 원치 않으신다.

이사야서 41장의 위로의 말씀뿐만 아니라 마태복음 23장과 유다서도 주신 하나님은 우리가 이 모든 것을 읽기 원하신다. 로마서 8장이 우리의 마음을 가장 고양시키는 성경 구절 중 하나이므로 당연히 인기를 누려야겠지만, 베드로후서도 필요하기 때문에 읽는 것을 게을리 해서는 안 된다.

바울서신들을 읽을 때에는 교리 부분만 읽어서는 안 되고, 교리 부분 다음에 나오는 권면의 부분, 즉 생활 속에서의 실천을 위해 우리를 준비시키는 부분까지 읽고 묵상해야 한다. 로마서를 읽을 경우에도 로마서 11장까지만 읽어서는 안 된다. 나머지 부분도 중요하기 때문이다. 우리의 영혼을 공정하게 대우하려면, 처음 열한 장에 쏟았던 관심과 똑같은 관심을 나머지 부분에도 쏟아야 한다.

요컨대, 영혼이 건강해지려면 성경 전체를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고, 그 성경이 우리 안에서 자기의 일을 하도록 길을 열어주어야 한다. 하나님의 말씀, 그리고 우리의 영원한 미래 같은 중요한 문제들에 있어서 입맛대로 취사선택할 권리는 우리에게 없다.




† 말씀
이 율법책을 네 입에서 떠나지 말게 하며 주야로 그것을 묵상하여 그 안에 기록된 대로 다 지켜 행하라 그리하면 네 길이 평탄하게 될 것이며 네가 형통하리라 – 여호수아 1장 8절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기록되었으되 사람이 떡으로만 살 것이 아니요 하나님의 입으로부터 나오는 모든 말씀으로 살 것이라 하였느니라 하시니 – 마태복음 4장 4절

하나님의 말씀은 살아 있고 활력이 있어 좌우에 날선 어떤 검보다도 예리하여 혼과 영과 및 관절과 골수를 찔러 쪼개기까지 하며 또 마음의 생각과 뜻을 판단하나니 지으신 것이 하나도 그 앞에 나타나지 않음이 없고 우리의 결산을 받으실 이의 눈 앞에 만물이 벌거벗은 것 같이 드러나느니라 – 히브리서 4장 12, 13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0 조병화 시인 늘 혹은 때때로 생각 나는사람 .황일형 2017.10.12 7
79 영혼의 친구로서 성경 다음으로 좋은 것이 찬송가이다. 사무실 2017.10.02 14
78 모든 것이 가능하다- 젠 브리커 사무실 2017.10.02 17
» 영혼이 건강해 지려면 사무실 2017.09.24 30
76 사랑. 이산하 .황일형 2017.09.16 30
75 혼자 울고 싶을때. 용혜원 목사. 시인 .황일형 2017.09.02 40
74 "나 하나면 충분하다면서?" 정말 예수님 한 분으로 충분하십니까? 사무실 2017.08.28 80
73 주님, 말씀해주십시요!주님의 말씀 한마디가 저에게는 생명입니다 사무실 2017.08.28 95
72 일터에서 주님과 동행하는 사람 사무실 2017.08.28 39
71 비발디 사계 겨울 을 들으면서 (아는 클래식 단 한곡 겨울 ) .황일형 2017.08.26 41
70 그는 골방에서 나올 때 얼굴이 환히 빛났다. 그는 기도를 그의 가장 중요한 일과로 생각했다. 사무실 2017.08.18 227
69 존 파이퍼(John Piper) - 삶을 낭비하지 말라(Don't Waste Your life) 사무실 2017.08.18 36
68 To God Be The Glory ( Royal Albert Hall, London) 사무실 2017.08.14 39
67 National Youth Choir of Scotland- The Lord of sea and sky 사무실 2017.08.14 30
66 주님, 제가 이 고난 중에 무엇을 배우길 원하십니까? file 사무실 2017.08.14 38
65 당신에게는 영적 능력이 있는가? file 사무실 2017.08.13 34
64 나와 관계없는말씀이라생각했는데 주님은 내가 너에게 이야기 한다. .황일형 2017.08.12 69
63 내 믿음은 내가 책임져야 한다! file 사무실 2017.08.08 44
62 29일 아침 새벽예배후 집으로 가는길에.생각난 짧은글. .황일형 2017.07.29 115
61 아름다운 찬송가 연주 모음 사무실 2017.07.19 56

Copyright © 2014, 엠마오 연합감리교회,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Emmaus UMC / Designed by Emmaus UMC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